본문내용보기 메뉴바로가기

본문내용

선수 아끼는 마음을 지닌 임근배 감독 멋지다!

레전드 박정은, 이미선을 뒤이을 선수가 없어
기나긴 암흑이 예고된 팀을 맡아
이렇게까지 팀을 탈바꿈시켰다는 게
기적이 아닐 수가 없네요.

좋은 경기력, 감동적이었습니다.

* 입력 가능 300자 이하 (0자)